본문 바로가기

StarNews

NHN게임스, 차기작 ‘C9’ 최초 공개

NHN게임스㈜(대표 김병관)는 오는 19일, AMD의 차세대 그래픽 솔루션 발표회에서 차기 개발 프로젝트인 ‘씨나인(C9)’을 최초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C9’은 3D 액션 MORPG 장르의 게임으로, 실제와 같은 뛰어난 그래픽과 타격감, 조작감이 특징이며, 내년 공개를 목표로 개발이 활발히 진행 중이다.

특히 NHN 게임스는 게임 개발 초기부터 AMD와의 협업을 통해 최상의 그래픽 실현과 최적의 게임 환경 구축에 힘써 왔으며, ‘C9’은 이러한 AMD의 혁신적인 그래픽 솔루션을 바탕으로 개발되고 있다.

양사는 현재 인기를 모으고 있는MMORPG ‘R2’ 의 개발 단계에서도 AMD 의 신기술을 적용하고, ‘R2’ 전용의 CPU, 그래픽 카드를 선보이는 등 게이머들에게 최상의 게임 환경을 제공하고자 기술 및 마케팅 전반에 걸쳐 협력해 온 바 있다.

한편, AMD의 이번 신제품 발표회는 13일, 대만을 시작으로 샌프란시스코, 스페인 등 세계 각국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C9’은 이들 국가의 런칭 행사에서도 함께 공개되며, 이는 한국 게임과 하드웨어 기업이 월드와이드 런칭 데모를 함께 진행하는 최초의 사례로서 주목을 끌고 있다.

‘C9’의 개발을 총괄하고 있는 김대일 PD 는 “‘C9’은 높은 기술력을 자랑하는 게임으로, 최신 기술 구현을 통해 참신하면서도 완성도 높은 게임을 선보일 예정이다.”며 “또한, ‘C9’과 AMD의 이번 합작 사례를 계기로 국내 게임 회사들과 글로벌 IT기업들의 제휴 및 협업이 더욱 활발해 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AMD의 신제품 발표회는 오는 19일 삼성동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호텔에서 개최되며, 이 자리에서 ‘C9’의 게임 기술 데모 동영상 및 스크린샷 등도 최초로 공개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