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CJ인터넷, <마계촌 온라인> 게임 설명회


CJ인터넷(대표이사 남궁훈)과 자회사 씨드나인게임즈(대표이사 김건)는 11월 9일 오전 서울 상암동 CJ E&M센터에서 '지스타 2010'에서 최초 공개할 사이드뷰(횡스크롤) 액션 MORPG <마계촌 온라인>에 대한 게임 설명회를 개최했다.

설명회에는 CJ인터넷 남궁 훈 대표, 씨드나인게임즈 김건 대표, 캡콤의 나카고미 히로유키 프로듀서가 참석했고, 캡콤의 전설적인 오락실 게임 ‘마계촌’을 원작으로 한 <마계촌 온라인>의 동영상과 주요 특징이 공개됐다. 지스타에서 시연을 통해 공개될 스테이지 중 일부를 미리 체험할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됐다.

<마계촌 온라인>은 콘솔 게임에 버금가는 뛰어난 액션성과 원작을 뛰어넘는 높은 완성도로 그간의 오랜 기다림에 대해 보답했다.

<마계촌 온라인>만의 진화된 액션성이 공개됐다. 잘 만든 명품 액션을 추구하는 <마계촌 온라인>은 단순한 스킬의 반복이 아닌, 시간차를 이용한 콤보플레이와 함께 적을 공중에 띄우거나 다운시키고 가드와 카운터를 접목하는 등 박진감 넘치는 액션의 즐거움을 제공한다.

3D 사이드뷰에 특화된 자체 개발 엔진을 사용한, 역동적인 스테이지도 눈길을 끈다. 화면 전체가 좌우로 기울어지거나 스테이지가 부숴지는 등 변화 무쌍한 스테이지로, 마계촌의 대표적인 특징인 극악 난이도의 재연이 기대된다. 

코믹호러 요소로 이용자들에게 뜻밖의 재미도 선사한다. 유령선, 공동묘지, 마물의 숲에서 좀비, 해골 등을 상대로 전투를 펼치는 만큼 으스스한 게임 분위기지만 구석구석 유머코드가 접목됐다. 원작의 상징인 공격을 받으면 갑옷이 파괴돼 사각 팬티만 입고 전투를 벌여야 한다거나, 좀비가 하트를 뿜으며 쫓아오는 로딩 장면에서는 ‘now loving’이라고 뜨는 문구가 그 대표적인 예다.

<마계촌 온라인>은 이번 지스타에서 게임 속 마계촌의 분위기를 물씬 풍기는 부스를 마련하고, 시연존과 다양한 체험 이벤트를 운영한다.

시연존에서는 각 12종의 스킬을 보유한 검사와 궁수 및 40여 종의 몬스터를 직접 체험해 볼 수 있으며, 난이도가 다른 3개의 독특한 스테이지인 숲, 유령선, 묘지도 확인할 수 있다. 4인 파티 플레이가 가능한 파티존도 별도로 마련해 상시 이벤트를 실시한다. 이 외에도 깜짝 특별 공연과 풍성한 선물의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다.

<마계촌 온라인>에 대한 내용은 오는 15일 오픈 예정인 지스타 특별 홈페이지(http://mo.seed9.com)에서 자세히 공개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