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StarNews/ST2011

<2011 아시아송페스티벌 주제곡 발표 및 유니세프 엔보이 임명> 특별 기자회견


11일 오후2시 서울 창성동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서 <2011 아시아송페스티벌 주제곡 발표 및 유니세프 엔보이 임명> 특별 기자회견이 열렸다.

<2011 아시아송페스티벌>은 유니세프와 함께 하는 아시아 유일의 국제자선음악제로서 모든 수익금을 빈곤 어린이들을 위해 기부함으로써 전 세계에 나눔의 메시지를 전달하는 음악 축제이다.

올해는 처음으로 주제곡 음원을 발매하여 음원 판매 수익을 유니세프에 전액 기부하여, 동아프리카에 확산되고 있는 극심한 기근 현상으로 고통 받고 있는 에티오피아, 케냐, 소말리아, 지부티 지역 어린이들을 돕기 위한 성금으로 사용 된다.

주제곡 'Dreams Come True'은 본 공연 피날레에 슈퍼주니어 동해와 소녀시대 서현을 포함한 아시아 모든 참가 가수들이 함께 부른다. 국내 최고의 작곡가이자 프로듀서인 조영수가 작곡하고 기타리스트 홍준호의 멋진 기타 사운드와 시원하고 힘 있게 뻗어 나가는 브라스, 그리고 소울맨 강태우의 감미롭고 풍부한 코러스로 음악에 진한 감동을 더하였다.

이 날 <2011 아시아송페스티벌> 주제곡 'Dreams Come True' 발표 및 유니세프 엔보이 슈퍼주니어 동해와 소녀시대 서현 임명식과 유니세프 아우인형에 이름을 적고 기념 촬영을 하였다. 아우인형은 입양할 때마다 아이들에게 6대 질병(홍역, 소아마비, 결핵, 디프테리아, 파상풍, 백일해)에 대한 예방 접종을 해주고 말라리아 모기장를 보내준다.  

동해는 "주제곡을 부르게 되서 영광이다"며, "전 세계의 기아로 고통 받는 아이들을 위해 참여 하였다"라고 말했다. 이어서, "유니세프를 통해서 많이 배우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어린이에 대한 관심에 대해 동해는 "아이를 정말로 좋아한다"며, "빨리 아빠가 되고 싶다"라고 말했다. 이어서, "아기들을 보고 있으면 천사 같다"며, "아이티에 갔었는데 아이들이 굶고 있었다"라고 밝혔다.

서현은 "기쁘게 생각하고 있다"며, "한류 가수들을 대표 한다고 생각 하고 책임감을 갖고 참여 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어서, "아시아송페슽티벌 기대가 된다"며, "배우는 것도 있는 것 같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StarNews > ST2011'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1 추계 서울패션위크  (0) 2011.10.17
2011무궁무진 포천 농특산물 대축전  (0) 2011.10.14
2011 강남패션페스티벌  (0) 2011.10.03
2011 청계천 수상 패션쇼  (0) 2011.10.02
2011 아세안 문화관광축제  (0) 2011.1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