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걸그룹 베리굿, 미니앨범 'GLORY' 발매

 

[스타투데이] 그룹 베리굿이 두번째 미니앨범 'GLORY'를 오늘 11월 1일 정오 발매한다.


지난 4월 미니앨범 'VERY BERRY' 발표 이후, 약 7개월의 준비기간을 마친 베리굿이 11월 1일 정오 미니앨범 'GLORY'로 컴백한다.


이번 미니앨범에서 베리굿은 기존의 이미지와는 다른 완벽한 변신을 이뤄냈다. 기존의 소녀스럽고 청순한 이미지를 강조했던 베리굿이였기에 베리굿의 변신은 신선한 느낌을 선사한다. 특히 새로운 멤버 조현의 영입으로 6인 체제에 돌입하면서 컨셉을 탈피한 새로운 음악과 안무, 스타일링을 선보인다. 조현의 영입은 앞으로 행보를 펼칠 베리굿에게 활력소 같은 존재가 될 예정이다.


1번 트랙에 수록되어 있는 타이틀곡 '안 믿을래'는 컨트리풍의 어쿠스틱 팝사운드와 함께 조화를 이루는 트로피칼 사운드가 인상적인 곡이다. 제목과 같은 "안 믿을래"라는 가사를 통해 사랑하는 사람을 떠나보내고 미련을 버렸지만 마음 한편에 남아있는 그리움을 떨쳐내지 못한 한 여자의 마음을 표현했다. 작곡팀 'ZOOBEATER SOUND'가 프로듀싱에 임해 새로운 베리굿의 색깔을 입혀낸 곡이다.


2번 트랙의 '하나하나'(1 to 10)는 퓨쳐베이스 장르의 곡으로 사랑에 서툰 소녀의 마음을 표현했다. 몽환적인 느낌을 선사하는 EDM사운드와 사뭇 강렬한 비트, 제목처럼 소녀가 바라는 열가지 바람을 고백하는 내용의 가사를 담았다. 3번 트랙의 '나와 사랑을 해'는 베리굿의 'Angel', '내 첫사랑' 등을 만든 故주태영 작곡가의 유작으로 스윙감 넘치는 리듬에 상반되는 서정적인 멜로디가 인상적인 곡이다. 故주태영 작곡가를 기리며 멤버 다예가 작사에 참여해 그리운 마음을 담아냈다. 마지막 트랙 'Sugar Sugar'는 사랑하는 사람을 설탕에 빗대어 만든 달콤한 가사가 돋보이는 곡이다. 이번 미니앨범에서 가장 소녀 같은 느낌을 주는 사랑고백송으로 베리굿의 매력을 극대화했다. 박효신의 '야생화' 등 유명 히트곡을 다수 작사한 김지향 작사가가 참여했으며 뉴욕 최고의 스털링사운드 탐코인 엔지니어가 마스터링에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소속사 제이티지 엔터테인먼트 측은 "약 7개월만의 컴백이기에 감회가 새롭다. 많은 것들을 바꾸고 탈피했으니 새로운 신선한 매력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라며 "베리굿의 행보에 많응 응원과 아낌없는 사랑 바란다"고 전했다. 최근 인기 걸그룹들의 곡들이 상위권을 차지하고 있는 가운데 여타 걸그룹과는 색다른 매력으로 행보를 펼치는 베리굿의 활동에 많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베리굿은 지난 해 2월 ‘요즘 너 때문에 난’으로 인기를 끌며 음악무대와 예능, 광고 등 전방위적인 활발한 활동을 펼쳐왔으며 이어 9월에는 싱글 '내 첫사랑을' 발매했다. 특히 지난 해 초에는 글로벌 온라인 여행사 익스피디아 전속모델 발탁되어 화제를 모았고 프리미엄 액세서리 브랜드 ‘르씨엘드 비키’의 모델로 발탁되면서 광고계의 블루칩으로 급부상하는 쾌거를 거뒀다. 지난 4월에는 미니앨범 'VERY BERRY'를 발매하며 한층 성숙해진 모습을 보였다.


베리굿은 11월 1일 정오 미니앨범 'GLORY'를 발매, SBS MTV '더쇼' 컴백 무대를 첫방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