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정희 대통령 탄신 106돌 기념행사

Read Time:1 Minute, 24 Second

[스타투데이 고영제 기자] 구미시는 11월 14일 오전 9시 30분 숭모제, 기념식, 축하공연 순으로 박정희 대통령 생가와 역사 자료관 주변 광장에서 대한민국 근대화를 이끈 박정희 대통령의 탄신 106돌을 맞아 (사)박정희대통령생가보존회(이사장 박동진) 주관으로 탄신문화행사를 개최했다.

행사에는 강명구 대통령실 국정기획비시관, 김기현 국민의힘 당대표, 김관용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수석부회장, 이철우 경북도지사, 김장호 구미시장, 김영식·구자근 국회의원, 안주찬 구미시의장 및 경북도내 기관·단체장을 비롯해 대통령을 그리워하는 전국 숭모단체 등 국민들 2000여명이 참석했다.

박정희 대통령 생가 추모관에서는 초헌관(이철우 도지사), 아헌관(구자근 국회의원), 종헌관(김영식 국회의원)의 순서로 숭모제를 거행하고, 박정희 대통령 역사 자료관 주변 광장 특별무대에서 기념식과 축하공연을 진행했다.

이날 식전에는 차분한 클래식 연주를 시작으로 개회식 후에는 박 대통령 기념 영상 상영, 김장호 시장의 기념사, 내빈 축사, 시민이 참여한 국민교육헌장 릴레이 낭독 영상 순으로 기념식을 진행했다.

기념식이 끝난 후 신유, 김양 가수와 구미시립합창단, 씨네뮤지컬 그룹 ‘제네다’가 축하 공연을 했다.

동상 주변으로 나만의 달력 만들기 및 박 대통령의 일대기를 담은 사진이 전시돼 체험 거리와 볼거리를 더하고, 특별무대 주변으로 지역 먹거리와 구미 관광기념품 판매대를 마련해 행사의 취지를 살리면서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이바지했다.

김장호 시장은 박정희 대통령 탄신 106돌을 맞아 전국 각지에서 고향 도시 구미를 찾아주신 많은 분께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박정희 대통령의‘할 수 있다’ 정신으로 50만 인구, 500억 불 수출도시 구미시를 재창조해 다시 한번 대한민국의 미래를 책임지는 중추도시로 나아가겠다”고 했다.

쌀쌀한 날씨에도 불구하고 자원봉사를 위해 나온 차인 연합회, 구미시 새마을회, 바르게살기운동 구미시 협의회 등 주요 단체의 차 봉사와 함께 대한민국 서포터즈 봉사단에서는 관람객들을 위한 따뜻한 국밥을 준비해 훈훈한 분위기 속에서 행사가 마무리됐다.

박정희 대통령의 제106회 탄신기념식은 경북 문경시 문경읍 청운각에서도 진행되었다.

청운각은 박정희 대통령이 문경 서부심상소학교(현재 문경초등학교) 교사로 있던 1937년 4월부터 1940년 3월까지 살았던 하숙집이다. 청운각에서는 해마다 10월 26일 박정희 대통령 서거일과 11월 14일 탄생일에 제자들의 모임인 청운회가 주관하는 추도 및 숭모제가 개최된다.

Happy
Happy
100 %
Sad
Sad
0 %
Excited
Excited
0 %
Sleepy
Sleepy
0 %
Angry
Angry
0 %
Surprise
Surprise
0 %
Previous post 11월 대구 프리미엄 아트페어 – 디아프 2023
Next post 독립영화인들의 축제, 서울독립영화제2023